인권하루소식

[황석영 대책위] 결성

8월 5일 민예총 강당

'작가 황석영 씨 석방대책위원회'가 5일 오후 2시 낙원동 민예총 5층 강당에서 동료문인,재야 정계인사 등 412명의 대책위원으로 결성되었다.

결성식에는 가족, 작가회의 신경림 회장 등 동료문인들과 문익환 목사, 김근태씨, 유원호 씨 등 100여명이 참가하였다.

신경림 씨의 인사말, 경과보고 및 활동계획, 황석영 씨 아들 황호준 군의 인사말 등의 순서로 결성식이 진행되었다. 대책위는 양심수에 대한 대사면 요구, 국가보안법의 즉각 철폐, 집필활동의 자유보장 등을 주장하는 성명서를 채택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