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원인소식지 사람사랑 2021-02-10
  [표지설명] 2020년 12월 31일을 기점으로 형법의 ‘낙태죄’가 효력을 잃고, 낙태죄가 사라진 자리에서 2021년이 시작되었습니다. 많은 과제들이 남아 있지만, 국회와 광장을 넘나들며 ‘처벌 대신 권리’를 외치는 수많은 사람들의 요구를 모아낸 운동의 힘이 다시 또...
윤경 님을 만났어요
후원인 인터뷰 2021-02-10
“나 죽을 때도 있었으면 좋겠어서” 이게 무슨 말이지? 간단한 문장을 몇 번을 다시 읽어보고 나서야 뜻을 이해했습니다. 지난 ‘빠듯하지만 뿌듯하게, 인권운동사랑방 후원인하기’를 통해 후원을 신청해준 윤경 님이 적어주 후원 신청 이유입니다. 그만큼 사랑방을 특별히 애정 하는...
2020년 활동평가와 2021년 과제를 중심으로
활동 이야기 2021-02-10
지난 2019년 4월 11일 헌법재판소의 결정에 따라 작년 12월 31일 기점으로 ‘낙태죄’는 효력을 상실하게 되었다. 세상은 크게 나아진 것이 없는 듯 하지만, 2021년 1월 1일 부인할 수 없는 변화는 시작됐다. 낙태죄가 사라졌다. 여전히 과제는 많다. 낙태죄는 죄가...
활동 이야기 2021-02-10
 지난 1월 8일 ‘중대재해 처벌 등에 관한 법률’이 제정됐다. 우여곡절 끝에 법이 제정됐지만 기업이 쏙 빠진 ‘중대재해법’이었다. 2020년 5월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운동본부가 발족하고 국회에 ‘중대재해기업처벌법’을 제정하라는 10만 국민동의청원을 조직했다. 그래도...
활동가의 편지 2021-02-10
작년 11월부터 인권운동사랑방 상임활동가들은 재택근무와 오후 출근을 병행해 왔습니다. 처음에는 마냥 좋았습니다. 편도 한 시간의 출근길이 없어지고, 원하는 시간에 원하는 만큼 일할 수 있으니 효율도 더 나아지는 듯했습니다. 그런데 재택근무 기간이 길어질수록 단점도 점점...
인권운동사랑방 후원하기

인권으로 읽는 세상

재난조사, 가보지 않은 길

“내가 09:05경에 퇴선 명령을 했으니 기록해라.” 하지 않은 지시를 했다고 문서를 조작한 것은 유죄라고 했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장기간 지속되고 영업제한조치를 당하게 된 자영업자들의 피해가 극심해지자, 정부 여당 정치인들을 중심으로 이에 대한 대책들이 나오고 있다

코로나19 백신을 둘러싼 고민과 과제

정부가 백신 접종 계획을 발표하며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본격화되고 있다.

성폭력과 피해를 판단해온 관점의 변화가 필요하다

몇 년 전 집회에서 연행된 적이 있다. 유치장에 들어가기 전 신체검사를 받는데 경찰이 브래지어 탈의를 요구했다. 자살이나 자해 도구로 이용할 수 있다는 이유였다.

‘정인이 사건’으로 불리는 양천 아동학대 사건을 통해 그 어느 때보다 ‘사회적 책임’이라는 말의 의미와 무게를 생각하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