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으로 읽는 세상

비대해지는 경찰, 위축되는 인권을 막아내야 한다

권리를 범죄로 만드는 국가

당신은 에볼라에 대해 얼마나 알고 있습니까?

국정원의 시나리오를 현실로 만든 것은

보호수용제로 ‘안전한 사회’를 만들 수 없다.

인권은 언제나 정치적이어야 한다

‘관심 병사’를 만드는 군이 바뀌어야 한다

평화롭게 살려면 알아야 한다. 사드(THAAD).

끝나지 않은 ‘밀양’

경찰의 방조와 조장에 훼손당한 성소수자의 권리

페이지

RSS - 인권으로 읽는 세상 구독하기